지난번 오트밀 당근머핀의 성공에 힘입어, 기분이 좋아져서 일하면서도 계속 다른 머핀 뭘굽지 생각하고 또 생각하다가....생각난 바나나를 활용한 머핀!

 

그래서 바로 바나나를 사고 집에가서 구워보았다. 하하. 지난번 레시피에서, 바나나를 넣고. 집에 블루베리가 있길래 블루베리를 좀 넣고...... 어떤 레시피를 보니 레몬즙을 넣었데....? 레몬즙도2t 넣었다. 이번 베이킹 재료는 아래와 같다.

 


<망한 머핀 재료!>

  • 오트밀 100g
  • 아마씨 100g
  • 바나나1
  • 고구마1 (집에 고구마가 있어서 이것도 한번 넣어보잣! 실험정신으로 넣어봄)
  • 두유 80g
  • 시나몬가루 1T
  • 포도씨유1T
  • 계란1
  • 밀가루도 50g 추가함(반죽이 너무 묽어서...급추가한 밀가루... 이때부터 망필이 느껴졌다) 
  • 레몬즙 2t (이건 앞으로 넣지말자 인간적으로) 
  • 설탕 약간 50g (두려움에 막판에 넣었다) 

 

크크크 건강에는 좋을거같아서 기분이 좋았는데. 섞다보니까 좀 반죽이 물같더라.... 저번 레시피는 아주 찰흙같아서 떼어 내기도 힘들고 그랬건만.... 왜? 묽지? (이때까지도 일말의 희망은 있었다)

 

바나나 머핀!(블루베리때문에 반죽색이....마치....시멘트 같다...)

180도에서 25분간 굽고 난 후에!

제법 먹음직 스러운....바나나+블루베리 머핀^^..

맛은.... 뭐랄까 흠.... 바나나향기가 나는 시나몬향의 촉촉한 곡물 반죽의 맛? 실패의 이유는 나름 유추해 볼수있었다. 


실패한 베이킹 복기......:/

1) 빵을 구울때 과일을 넣는 것은, 나같은 초보가 할짓이 아니다 (반죽이 물러진다.... 건과일은 또 다르려나?)

2) 레시피 없이, 맘대로 베이킹을 하는건, 나같은 초보가 할짓이 아니다2......(말그대로다)

3) 아무거나 맛있을거 같아서 넣다가는.... '아무맛도 안나는' 요리가 될 것이니. 모자란듯 여백을 가진 맛을 느끼려면, 레시피를 따라야 한다! 


다음에 또 구워봐야지 하하하 망한 기록도 나중에 베이킹에 도움이 되겠지 하하하 ^_ㅠ

 

 

다시 한번 말하지만 초보라면 빵에 과일 넣지 맙시다.....ㅜ

ㅜㅜ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키스세븐

    빵에 과일...ㅎㅎ 재미있게 읽었습니다.
    블로그 구성을 구경하는 중인데요, 되게 꼼꼼하시고 체계적인 분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.

    • 숙히님
      2019.04.02 10:18 신고

      앗 ... 댓글을 늦게 봤네요ㅜㅜ 재미있게 읽으셨다니 감사합니다. 제 블로그 너무 한 주제가 아니라 산발적이고 ㅋㅋㅋ 전문적이지도 않아서 사실 기대보다 잘 운영이 안되는거 같아서 고민이었는대, 칭찬 감사합니다 :) 키스세븐님 블로그도 종종 구경갈께요!

    • 키스세븐
      2019.04.02 13:44 신고

      그래도 메뉴 구성을 보니 전체적인 주제를 생각하신 후 운영하시는 거 같아요.
      자주 글을 올리시니 잘 되실 것이라고 생각합니다!